(주)첨성대
로그인 | 회원가입 | FAQ | Q&A | 공지사항


12
300,643
 
작성일 : 18-04-30 08:09
'증평 모녀' 비극 막는다…경기도, 위기가구 일제조사
 글쓴이 : 주다윤
조회 : 12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는 충북 증평군 모녀 사망 사건을 계기로 6월 15일까지 도내 아파트 위기가구에 대한 일제조사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도는 6천377개 도내 전체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조사를 벌이고, 특히 관리비 연체비율이 높은 341개 LH 임대아파트(29만가구) 단지에 조사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 연합뉴스TV 제공 ]
[ 연합뉴스TV 제공 ]

주 소득자의 사망 및 실직, 중병이나 부상 등으로 관리비나 임대료를 3개월 이상 체납 중인 가구와 가스·수도·전기 사용량이 거의 없는 가구를 위주로 조사가 진행된다.

위기가구로 확인되면 국가 긴급복지(4인 가구 기준 월 117만원 생계비 지원, 300만원 이내 의료비 지원)와 경기도 무한돌봄(500만원 이내 월세보증금 지원, 3∼4인 기준 월세 64만원 이내 지원) 사업비가 지원된다.

임대아파트에 살던 증평 모녀는 생활고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숨진 지 수개월이 지나 발견돼 사회안전망 미비에 대한 지적이 나왔다.

도 관계자는 "증평 모녀처럼 아파트의 경우 전기요금, 가스요금 등이 관리비에 포함되는 바람에 연체 시 정부의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으로는 즉각적인 확인이 어려웠다"며 "이번 조사에 아파트 관리사무소와 이웃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chan@yna.co.kr

휴게텔
694760
휴식은 휴게텔에서 휴게텔에서 즐기는게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