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첨성대
로그인 | 회원가입 | FAQ | Q&A | 공지사항


134
301,078
 
작성일 : 18-04-13 00:58
정부 부동산 정책 '잘한다' 28% vs '잘못한다' 33%
 글쓴이 : 고인경
조회 : 23  
작년 '8·2 대책' 때 긍정평가 우세에서 여론 반전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 부정적 평가가 긍정적 평가를 오차범위에서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6일 한국갤럽이 지난 3~5일 전국의 성인 남녀 1천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신뢰도 95%, 표본오차 ±3.1%포인트) 결과에 따르면 부동산 정책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이 28%, 잘 못하고 있다는 응답이 33%로 집계됐다. 40%는 의견을 유보했다.

작년 '8·2 대책' 직후인 8월 8~10일 조사 때는 긍정평가가 44%로 부정평가(23%)를 앞섰으나 지난 1월 15~18일 조사 때부터 부정평가(34%)가 긍정평가(24%)보다 더 많았다.

현 정부의 주택시장 대출 규제 방향에 대해서는 '더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과 '그럴 필요가 없다'는 의견이 각각 41%로 찬반이 팽팽했고, 18%는 의견을 유보했다.

향후 1년간 집값 전망에 대해서는 34%가 '오를 것'이라고 답했고, 26%는 '내릴 것'이라고 응답했다. 또 25%는 '변화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고, 14%는 의견을 유보했다.

<script> googletag.cmd.push(function() { googletag.display('div-gpt-ad-1487145749501-0'); } ); </script>

본인 소유의 집이 있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있어야 한다'는 답변이 69%로 가장 많았고, 29%는 '그럴 필요가 없다'고 반응했다. 2%는 의견을 유보했다.

'내 집이 있어야 한다'는 응답률은 2017년 7월 54%에서 2017년 1월 63%로 증가 추세를 보였다.

'집이 있어야 한다'는 응답을 주택 보유별로 비보유자(64%)보다 1채 보유자(72%)나 2채 이상 보유자(78%)에서 더 강한 편이었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갤럽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jbryoo@yna.co.kr

소라넷
380536